MY MENU
제목

잠투정을 하는 아이

작성자
작성일
2014.02.06
첨부파일0
추천수
0
조회수
753
내용
잠투정을 하는 아기


아기들이 잠이 오면 슬며시 스스로 잠이 드는 아기가 있는가 하면
반드시 흔들어주거나, 안아주거나, 업어주거나, 등을 두드려 주거나,
젖을 먹거나 고무 젖꼭지등에 의존해서 잠이 드는 경우가 있습니다.
이렇게 외부의 자극에 도움을 받는 경우는 바로 잠에 들기도 하지만
1시간 정도 어울러야 비로소 잠이 드는 경우가 있어서
아기가 잠 잘 시간이 되면 집안 식구들이 스트레스가 되기도 합니다.

아기가 이렇게 쉽게 잠에 들지 못하고 잠투정이 심한 이유는
평소에 아기가 잠을 자는 습관이 잘못되어서 나타나는 경우가 많습니
다.
즉, 아기가 잠을 잘 때 애정의 표시로 안아주거나 업어주며,
또한 아기가 편하게 잠을 잘 수 있도록 아기의 등을 두드려 주거나,
흔들 침대에 흔들면서 재우거나, 고무젖꼭지를 물리기도 하고,
또는 우유를 먹이면서 재우는 경우가 있습니다.

그러나 이렇게 외부 자극에 의하여 아기가 잠을 자게 하면 점차 습관
화 되어서
아기가 잠이 오기 시작하면 언제나 짜증을 내면서 잠투정을 하게 됩니
다.
아기들은 잠을 자는 것은 엄마와의 단절로 이해하기 때문에  
어떤 경우에는 아기의 요구조건을 들어준다 할지라도
외부의 자극이 아기가 요구하는 일정한 수준만큼 도달하는 것이 아니

상황에 따라 외부자극의 리듬이 변하고 강도가 변하기 때문에
아기들은 이런 미세한 변화도 아주 예민하게 알아차리게 되어
잠이 조금 들다가 다시 깨고,
또 다시 잠이 들다가 깨는 등 잠투정이 반복하게 됩니다.
만일 잠이 들었다 할지라도 몇시간이 지나면 다시 깨어나게 되어
다시 외부자극을 원하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따라서 아기를 재울 때에는 처음부터 외부자극의 도움이 없이
스스로 잠이 들도록 하는 것이 좋으며,
만일 외부도움으로 잠이 드는 경우에는
빠른 시간내에 습관을 고쳐주는 것이 좋습니다.
그렇다고 처음부터 아기의 잠버릇을 고친다고 아기가 아무리 울고 보
채도
그대로 놔두는 것은 좋지 않고, 처음에는 아기가 원하는대로 해주되
점차적으로로 외부자극의 빈도나 강도를 줄여가는 것이 좋습니다.

아기가 잠이 들었다고 할지라도 바로 아기 옆을 떠나는 것 보다는
아기가 불안을 느끼지 않도록 아기가 충분히 잠이든 후에 떠나는 것
이 좋으며
옆에서 소음이 들리면 두려움을 느낄 수도 있으므로
부시럭거리는 소리나 대화의 소리를 줄여주는 것이 좋습니다.
또한 밤에 깨어 났을 때에도 처음에는 곧바로 다시 잠이 들 수 있도
록 도와주지만
첨차 도와주는 시간과 자극의 강도를 줄여가면서
아기 스스로 잠을 잘 수 있도록 습관을 들이는 것이 좋습니다.
0
0

게시물수정

게시물 수정을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

댓글삭제게시물삭제

게시물 삭제를 위해 비밀번호를 입력해주세요.